동교동 맛집 금화로불고기
밥도둑 보리굴비정식 13,000원

Posted by 음식읽어주는남자
  • 2015.08.31
  • 조회수 2237




​동교동 맛집 금화로불고기 밥도둑 보리굴비정식 13,000원




금화로불고기 위치 / 외관​




​홍대입구역 1번 출구​에서 굉장히 가까운 곳에 위치한 ​금화로불고기.​


일찍이 한우와 간장게장 등으로 유명한 곳으로 알려져 있으며


이곳을 운영하시는 사장님의 손맛 또한 뛰어나다 소문이 자자한 곳이다.


오늘은 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만날 수 있는 ​보리굴비정식​이 있다 해 방문한.


눈에 금방 띄는 주황색 간판을 찾아 안쪽으로 들어가면 된다.





입구와 가까운 곳에는 테라스 비슷한 공간이 마련되어 있었다.


폴딩도어가 있어 문을 여닫을 수 있어 비가 오는 날에 참 운치 있을 것 같았던.






금화로불고기 실내​


한식을 메인으로 하는 곳이기에 차분한 실내가 눈에 먼저 들어온다.


대략 입구 쪽에 자리한 공간까지 포함해 크게 세 곳으로 자리가 나뉘는 셈.


개인적으로는 마지막 사진으로 보이는 공간이 제일 마음에 드는.





서울에서 가장 저렴하게 만날 수 있다는 보리굴비정식!


보리굴비 한 마리와 함께 나오는 정갈한 상차림이 13,000원이니


참 괜찮게 느껴진다.





​금화로불고기 가격 / 메뉴​


보리굴비에 집중했지만 한우와 불고기가 참 맛있는 곳이다.


점심에는 7,000원으로 가격 통일한 알짜배기 메뉴들도 보이는





함께 나오는 찬 구성은 위와 같다.


느낌 좋은 접시에 각각 소박하게 담아주신 모습이 정갈하고 좋았다.





샐러드, 감자와 취나물을 이용한 장아찌


그리고 고소한 멸치볶음과 꽈리고추 조림 등이 나오는데


하나같이 입에 잘 맞아서 자꾸만 손이 갔다.





식전에 나오는 물 하나도 허투루 내는 법이 없으신.


여쭤보니 충남 공주산 결명자를 끓이신 거라고.






동교동 맛집 금화로불고기에 온 이유, 보리굴비!!


실고추, 파프리카, 실파 등으로 밋밋할 수 있는 비주얼을 강화하신 모습.


보리굴비 특유의 꼬릿한 향이 퍼지니 옆 테이블에서도 하나 주문하시던데.


가격대가 상대적으로 저렴하니 확실히 쉽게 다가가는 느낌.





크기도 실하고 상태도 좋아 보이는 녀석.


이 보리굴비 하나면 사실 밥 한 공기가 부족한 게 사실.





먹기 좋도록 간단하게 한 번 해체를 해 주신다.


완전히 발라주시진 않는데 개인적으로 발라먹길 원했기에 더 좋았다.





보리굴비정식을 주문하면 함께 나오는


건강에 유익한 현미밥과 뭉근하게 끓인 된장국.


백미가 아닌 현미라 느낌이 더 제대로 산다.





그리고 또 빠지면 섭섭한 시원한 녹차.


밥을 어느 정도 먹다가 녹차물에 현미밥을 말고


그대로 한 술 떠서 보리굴비를 한 점 올려 먹어야 제맛.





일반 굴비보다 훨씬 단단한 식감의 보리굴비.


풍미가 더 진하고 깊어 매우 중독성이 있는 맛.






금화로불고기 보리밥은 왠지는 모르지만


밋밋함이 덜해서 술술 잘 넘어갔다.


한 술 예쁘게 떠서 실한 보리굴비 살을 올리면 환상!





밥을 어느 정도 먹은 뒤에는 녹차를 말아먹는 게 정석!


텁텁함 없이 깔끔하게 잘 우려내셔서 더 좋았던.






이렇게 먹다 보면 정말 금세 동이 나는 보리굴비와 현미밥.


분명 만족하는 것이지만 한편으로는 부족한 듯한 마음에 드는 아쉬움.


그렇기에 다음에 다시 오겠다는 마음이 간절한 합리적인 보리굴비정식이 있는


​동교동 맛집 금화로불고기








매장 바로가기

  • 금화로
    • 서울-강북, 홍대입구역
    • 3770 1070
    • 평점

      3.3

    • 인기 메뉴
      • 숯불 한우 불고기(2인)
      • 숯불 고추장삼겹살
      • 한우갈빗살
      • 보리굴비정식
      • 간장게장 정식
    • 소개

      고추장삼겹살과 간장 게장으로 인기

댓글

0
(0/1000)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