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해도식양고기화로구이 ] 검색 결과

리뷰 (10983)

  • 라라랄랑SIKSINER
    4.0

    늦은시간에 배가 고파도 갈 만한 곳이 없어서 갔어요. 술집이라는 거 알았지만 술보다 식사대용으로 갔구요. 평소에 누린내나 향이 심한 음식은 꺼려해서 양고기 접할 기회가 많이 없었는데, 후기 엄청 찾아보고 갔어요. 후기 대부분 냄새 안난다고 어떤분은 오리고기까지 안드실정도로 예민한데 하나도 안난다고 해서 그거 믿고 갔습니다. 실제로 먹으면 그정도는 아니구요, 저처럼 향이 강하면 싫어하시는 분들은 또띠아에 말아 드시면 좀 덜해요. 명란구이도 있었는데, 명란 싫어하는 일행도 잘 먹었습니다. 일단 다 구워주시고 비주얼적으로는 매우 흡족합니다. 북해도 가고 싶어하는 와중에 미리 경험해보자싶어 북해도식 양구이집으로 간거 ㅋㅋㅋ 처음 먹었을 때는 향은 안났고, 먹을수록, 씹을수록 점점 향이 느껴집니다. 직원들도 친절해서 정말 가끔 누가 먹고 싶다하면 다시 갈 생각은 있어요. 양고기 특성상 향때문에 제가 덜 먹었던거지 맛으로 못오겠다 싶은건 아니었거든요. 전에 다른곳에서 친구가 먹을 때 양고기 한입 먹을때는 엄청 심해서 못먹었는데 여기는 그래도 다 먹었네요. 특수부위는 좀 더 강하고, 갈비부위는 거의 업다고 생각해도 될듯.

    징기스대구, 중구-대봉동/김광석길일식/중식/세계음식
  • 2.5

    양고기에 대한 두려움을 날릴수 있는곳 ㅋㅋㅋ

      북해도목장서울-강남, 논현/학동일식/중식/세계음식
    • 2.5

      직원이 고기 구워주고 잘라줘서 먹기만 하면됨

        북해도목장서울-강남, 논현/학동일식/중식/세계음식
      • 3.0

        직원이 알아서 구워주고 잘라줘서 편함

          징기스대구, 중구-대봉동/김광석길일식/중식/세계음식
        • 3.0

          매장 탁 트이고 낮에는 환해서 좋음

            징기스대구, 중구-대봉동/김광석길일식/중식/세계음식
          더보기